• 최종편집 2021-05-14(금)
 

 

76.png
강원주 웹케시 대표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B2B 금융 핀테크 기업 웹케시는 2021년 1분기 매출액 204억7700만원, 영업이익 38억3500만원을 달성했다고 잠정 공시했다.
 
5월 3일 공시한 잠정실적에서 웹케시의 2021년 1분기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46.01% 성장한 204억7700만원을 기록했으며, 영업이익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69.92% 성장한 38억3500만원을 기록했다.
 
웹케시는 “사업 특성상 1분기 매출이 가장 적고 하반기로 갈수록 높은 분기 매출을 기록하는 경향이 있는데, 사업 구조 재조정에 따라 영업 이익률이 증가 추세에 있는 상황에서의 1분기 매출 200억 돌파는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회사 측은 “1분기 호실적은 클라우드 기반의 제품 업그레이드, SI 방식에서 SaaS 방식으로의 비즈니스 모델 전환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로 ‘언택트’ 업무 환경을 가능하게 하는 핀테크 솔루션에 대한 관심과 수요 급증이 주요 요인이었다”고 덧붙였다.
 
웹케시의 중·소기업용 금융 플랫폼 ‘경리나라’는 금융 기관을 하나의 플랫폼에 통합해 기업 인터넷 뱅킹에 일일이 접속할 필요 없이 금융·회계 업무를 볼 수 있게 한 통합 솔루션이다.
 
은행을 직접 찾을 필요가 없어 코로나19가 악화한 상황에서 필수적인 언택트 솔루션으로 주목받고 있다. 나아가 매월 누적되는 수수료 방식의 가격 정책은 수익 구조의 개선을 가져와 앞으로 꾸준한 영업 이익률 증가도 기대된다.
 
웹케시는 경리나라 외에도 공공기관·초대기업용 자금관리 솔루션 ‘인하우스뱅크’, 중견·대기업용 자금관리 솔루션 ‘브랜치’ 등 다양한 규모의 기업 고객을 위한 맞춤형 B2B핀테크 금융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두 솔루션 모두 연 10% 이상의 안정적인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다.
 
강원주 웹케시 대표는 “코로나19로 기업의 업무 패턴 변화로 비대면 솔루션 수요가 높아지면서 창사 이래 1분기 최고 영업 이익을 달성할 수 있었다”며 “웹케시는 기업의 안정적인 업무 디지털화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9405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웹케시, "창사 최고 1분기 영업 이익 달성" 실적 공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