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3(금)
 

115.png
24일 경기도 분당 SK-u타워에서 SK㈜ C&C 윤동준 Healthcare그룹장(왼쪽)과 인피니트헬스케어 김동욱 대표가 ‘AI 뇌출혈 영상판독 솔루션인 인피니트 팩스 연계 공급 계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SK㈜ C&C 제공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SK㈜ C&C는 24일 인피니트헬스케어와 ‘AI 뇌출혈 영상판독 솔루션 인피니트 팩스(INFINITT PACS) 연계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인피니트헬스케어는 의료영상정보솔루션 전문기업으로 국내 의료영상저장전송시스템(PACS) 시장점유율 1위를 차지하고 있다. 미국·유럽·일본·대만·중국·동남아 등 전 세계 6300여 의료기관이 인피니트헬스케어의 의료영상솔루션을 진료에 사용하고 있다.
 
인피니트 팩스는 엑스레이(X-ray)·전산화단층촬영장치(CT)·자기공명영상진단기(MRI) 등 다양한 의료영상기기에서 촬영한 영상을 디지털화하고, 판독과 협진에 빠르게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다양한 AI 솔루션과 연동해 판독 정확도를 높일 수 있도록 보조한다.
 
이번 계약에 따라 인피니트 팩스를 사용하는 곳이면 어디든 기존 PACS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를 통해 SK㈜ C&C의 AI 뇌출열 영상판독 솔루션을 활용할 수 있게 된다.
 
이 솔루션은 환자의 뇌 CT 영상을 수 초 내로 분석해 뇌출혈 심각도에 따라 7단계 레벨로 나눠 ‘인피니트 팩스’에 분석 결과를 표출한다. 최고 단계인 1단계, ‘레드 레벨’이 나오면 의료진이 해당 환자의 영상을 신속하게 판독해 최우선 치료에 들어갈 수 있도록 가이드한다.
 
회사 측은 “환자 영상 내에 이상 부위를 표시하고 질환 가능성 수치를 제시하는 등 판독 과정을 지원함으로써 일반 의사의 판독 정확도를 신경두경부 영상 전문의 수준으로 높여 준다”고 설명했다.
 
SK㈜ C&C는 지난 2019년부터 80만여장의 대규모 뇌 CT 영상 데이터를 활용해 AI 뇌출혈 영상판독 솔루션을 개발해 왔다. 서울대학교병원·아주대학교의료원의 신경두경부 영상 전문의가 AI 모델 데이터 학습과 검증에 참여했다.
 
지난 3월 종료된 임상시험을 통해 실제 의료현장에서의 성능·효율성을 확인한 데 이어 지난 11일 식약처로부터 의료기기 제조 및 품질관리 기준(GMP·Good Manufacturing Practice) 적합 인증을 취득했다. 식약처에 의료기기품목허가 신청도 마친 상태다.
 
윤동준 SK㈜ C&C 헬스케어그룹장은 “현재 AI 기반 영상판독 솔루션으로 뇌출혈 외에도 뇌경색, 뇌동맥류 영상 판독 솔루션도 추가 개발 중”이라며 “국내뿐 아니라 해외 의료 기관들과도 협력해 뇌졸중 토탈 솔루션으로 확대 발전시킬 계획”이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9768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SK㈜ C&C, 인피니트헬스케어에 ‘AI기반 뇌출혈 영상판독 솔루션’ 공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