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2(금)
 
16-2.png
[사진=픽사베이]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국제전기통신연합(ITU)이 29일 현지시각 스위스 제네바에서 발표한 제4차 국제정보보호지수(Global Cybersecurity Index) 순위에서 조사 대상 194개국(설문참여국 150개국) 중 대한민국이 4위를 차지했다고 30일 발표했다.

 

발표에 따르면, 미국이 1위이고, 2위 영국·사우디아라비아, 3위 에스토니아다. 대한민국은 싱가포르, 스페인과 함께 4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어 러시아·아랍에미리트(UAE)·말레이시아(5위), 리투아니아(6위), 일본(7위), 캐나다(8위), 프랑스(9위), 인도(10위) 등 순이다.

 

국제정보보호지수는 ITU에서 격년으로 진행하는 국가 사이버보안 수준 측정 프로젝트로 국가 간 사이버보안 역량을 비교·분석하는데 활용되고 있다.

 

국제정보보호지수는 법률, 기술, 조직, 역량, 협력의 총 5개 영역으로 구성된다. 영역별 문항(총 73개, 4차 기준)에 대해 각국이 제출한 답변과 증빙 자료를 바탕으로 평가가 진행된다.

 

대한민국은 전체 5개의 평가 영역 중 3개 영역(법률, 역량, 협력)에서 만점을 획득했다. 기술, 조직 영역에서는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대한민국은 2019년 발표된 제3차 국제정보보호지수에서 87.3점으로 15위를 기록한 바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4065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한민국 사이버보안수준 세계 4위…2년만에 11단계 상승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