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1-25(화)
 

[시큐리티팩트=안도남 기자] 서욱 국방부 장관은 21일 벤 월러스 영국 국방장관과 만나 코로나19 상황이 안정되는 대로 국방 분야에서 정례협의체 운영과 고위급 교류 등을 조속히 추진하기로 했다.

 

국방부에 따르면 서 장관은 이날 오전 서울 용산 국방부 청사에서 월러스 장관과 회담을 열고 양국 간 국방교류협력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월러서 장관은 영국이 브렉시트 이후 인도·태평양 지역을 더욱 중시하고 있으며 한국은 이 지역에서 영국의 핵심적인 협력 파트너 국가라고 강조한 뒤 국방 분야에서 교류와 협력을 확대해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에 서 장관은 6·25전쟁 참전국이자 전통적 우방인 영국의 아시아 중시 정책을 환영하고 코로나19 상황이 안정되는 대로 양국 간 육·해·공군회의 등 정례협의체 운영과 고위급 교류 등을 조속히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서 장관은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정착을 위한 한국의 노력에 대해 지지를 당부했고, 월러스 장관은 이에 지지입장과 함께 필요한 지원을 약속했다고 국방부는 전했다.

 

한편, 월러스 장관은 모두 발언에서 "한·영 해군은 항모 작전운용 경험을 공유하기 위해 긴밀히 협조 중"이라며 9월 초로 예상되는 영국의 퀸 엘리자베스호 항공모함 전단의 부산 입항을 언급했다.

 

그러면서 "30년간 가장 큰 규모의 해상·공중 전력이 영국 본토를 떠나 전개하는 것"이라며 "기항 후 인태 지역에 2척의 함정을 상시 배치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군 일각에서는 이번 항모의 방한을 계기로 한국의 3만t급 경항공모함 건조 계획과 관련한 양국 협력이 본격화할 것이란 관측도 나오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1387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영국 국방장관회담 개최…정례협의체 운영과 고위급 교류 조속 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