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7(수)
 
PYH21.png
서욱 국방부 장관이 이집트 국방부 장관과 회담하고 양국 간 국방·방산협력 발전 방안을 논의했다고 국방부가 1일 밝혔다. 사진은 서 장관이 모하메드 아흐메드 자키 모하메드 장관과 회담을 갖는 모습. [사진=국방부]

 

[시큐리티팩트=안도남 기자] 한국 국방부 장관으로선 최초로 서욱 장관이 이집트를 방문해 국방부 장관 회담을 갖고 양국 간 국방·방산협력 발전 방안을 논의했다고 국방부가 지난 1일 밝혔다.

 

이집트를 방문 중인 서 장관은 전날(현지시간) 카이로에서 모하메드 아흐메드 자키 모하메드 이집트 국방부 장관과 오찬을 포함해 3시간에 걸쳐 회담했다.

 

자키 장관은 한국 국방부 장관 최초로 이루어진 서 욱 장관의 이번 이집트 방문에 큰 의미를 부여하면서 한국과 협력을 희망하는 구체적인 방산협력 분야를 설명하고 한국을 전략적 협력 대상 국가로 여기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서 장관은 현재 진행 중인 양국 간 방산협력 현안은 물론 미래지향적인 국방협력에 대해서도 관심 갖고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답했다.

 

자키 장관은 11월 개최 예정인 이집트 방산전시회(EDEX)에 서욱 장관과 한국 방산기업의 참여를 요청했고, 서 장관은 본인이 어려울 경우 고위 대표단의 참석을 검토하겠다고 했다.

 

서 장관 또한 10월 서울에서 개최될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ADEX 2021)에 자키 장관을 비롯한 이집트 국방부 고위인사들의 참석을 요청했고, 자키 장관도 이에 관심을 표명했다.

 

서 장관은 이집트의 요청에 따라 이집트 방산장비 생산 공장을 견학했으며, 현지 방산 관계자들에게 향후 한-이집트 간의 방산협력 확대에 대한 기대감을 표시했다.

 

서 장관은 앞서 압델 파타 엘시시 이집트 대통령을 예방했는데, 이 자리에서 엘시시 대통령은 진행 중인 방산협력이 조기에 성과를 달성하길 기대하며 재래식 전력을 넘어 첨단 과학기술을 포함한 미래지향적 협력으로 발전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엘시시 대통령은 지난 2016년 한국 공식방문 이후 한국을 전적으로 신뢰하게 됐으며, 국방‧방산협력은 물론 한국과 전방위적인 협력을 강력히 희망했다.

 

이번 서 장관의 이집트 방문은 한국 국방부 장관으로선 최초이며, 향후 이집트와 방산협력 진전을 위한 추동력을 크게 부여한 계기가 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5856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서욱, 한국 국방부 장관 최초로 이집트 방문해 국방·방산협력 논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