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7(수)
 


159.png
LG유플러스가 12일 충남 부여군 정림사지에서 열리는 '사비, 빛의 화원'행사에서 공개할 5G 미디어 아트 [사진=LG유플러스]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LG유플러스는 부여 정림사지에서 개최되는 문화재 야행 '사비, 빛의 화원'에서 백제 세계문화유산과 연계한 5세대 이동통신(5G) 28㎓ 기반 실감형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12일 밝혔다.

 

'사비, 빛의 화원'은 부여군·문화재청·충청남도 주최, 충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주관 하에 유네스코(UNESCO)에 등재된 백제 세계유산의 가치를 널리 알리는 것을 목표로 내달 13일까지 충남 부여군 정림사지에서 열리는 문화재 전시·공연·체험 행사다.

 

LG유플러스는 유선 네트워크 설치가 쉽지 않은 유적지에 5G 28㎓ 무선 기술을 도입하는 역할을 맡았다. 문화재 주변 공사나 작업 없이도 관람객들에게 와이파이존을 제공하고, 유적지 내에서 대용량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또 부여를 소개하는 고화질 콘텐츠를 충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과 공동 제작해 지역 활성화에도 일조한다는 계획이다.

 

이날 오후엔 개막식에 맞춰 5G 28㎓ 기반의 미디어아트와 야외조명 기술을 선보인다. 문화재 야행이 열리는 한 달간 프로젝트 맵핑, 레이저, 대형 발광다이오드(LED), 메쉬스크린, 광섬유, 아크릴 조형 등을 통해 백제의 아름다운 문화유산을 관람객에게 전할 예정이다.

 

오는 16일, 17일은 정림사지 한편에 5G 28㎓ 체험 부스를 꾸려 세계 최초 5G 증강현실(AR) 글래스인 'U+리얼글래스'로 다양한 실감형 콘텐츠 감상도 돕는다. 관람객들은 AR을 통해 정림사지 5층 석탑 옆에서 아이돌 공연을 감상할 수 있다.


MZ세대들을 위한 5G 28㎓ 기반의 콘텐츠 체험 공간도 운영한다. 방문객들은 현장에 비치된 20여 대의 5G 28㎓ 체험용 스마트폰 통해 'U+아이돌Live'에서 서비스하는 인기 아이돌그룹의 부여 투어 콘텐츠를 볼 수 있다.


장성각 충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실감클러스터 본부장은 "충남도가 보유한 다양한 스토리와 지역만의 특징, 그리고 기업들과의 연계를 금번 협력을 시작으로 확대해 충남도 지역의 실감형 사업을 LG유플러스와 함께 지속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최윤호 LG유플러스 XR사업담당은 "21세기의 U+5G 및 XR 기술과 1500년 전의 백제 유산이 만나 조화로운 볼거리·즐길거리를 만들어냈다"며 "앞으로도 LG유플러스의 실감형 기술이 지역 사회의 성장과 발전을 지원할 수 있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9675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LG유플러스, 부여 정림사지서 ‘5G 실감형 서비스’ 시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