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7(수)
 
AK1.png
13일 대전 ICC호텔에서 개최된 ‘전장상황에서의 자율비행 기술 경진’ 본선 안내장 표지. [사진=방사청]

 

[시큐리티팩트=안도남 기자] 방위사업청(이하 방사청)은 13일 대전 ICC호텔에서 ‘전장상황에서의 자율비행 기술 경진’ 본선 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이어 두 번째로 개최되는 이 대회는 신개념 무기체계 창출을 위한 미래도전국방기술 연구개발사업의 일환으로, 전장에서 활용 가능한 드론의 자율비행 기술 역량 확보가 목표이다.

 

이 대회는 방사청·대전광역시가 공동 주최하고, 국방과학연구소(ADD)와 대전테크노파크가 공동주관하는 국내 최고 수준의 자율비행 기술 경진대회이다.

 

방사청에 따르면 15개팀이 겨룬 예선에서 총 6개 팀이 본선에 진출했으며, 총상금은 1억원이고 1등 팀에게는 4500만원이 수여된다.

 

방사청 관계자는 "이번 대회가 국내 자율비행 기술 수준 및 향후 기술혁신을 위한 개선점을 파악하고, 국내 자율비행 기술력을 함양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방사청은 향후 대회를 국방 분야 난제 발굴 및 창의적·혁신적 해결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미래 국방 챌린지’로 확대 개편할 예정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5281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방사청, 자율비행 기술 경진대회 개최…총상금 1억원 걸고 6개팀 겨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