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1-24(월)
 

44-2.png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엔터플이 ‘미리 지정된 URL을 이용한 보안 통신 방법 및 장치’에 대한 기술로 국제 특허 등록을 완료했다고 26일 밝혔다.

 

클라우드 방식의 시스템 및 서비스가 세계적으로 보급되면서 악성 코드를 통해 클라우드 서비스 서버에 저장된 데이터 무단으로 유출하는 등 신종 해킹 기법이 늘고 있다.

 

이에 대응하기 위해 업계는 클라우드에 접근하는 모든 사용자를 꾸준히 감시·분석해 무결성을 확인하는 제로 트러스트(Zero Trust) 방식과 패스워드 유출·오용·해킹에 대한 방어로 보안성을 강화하고 안전성을 높이는 토큰리스(Tokenless) 방식 등 다양한 방법이 연구돼 왔다.

 

이에 엔터플은 미리 지정된 URL을 이용한 보안 통신 방법 및 장치에 대한 특허 기술로 API로 일정한 데이터를 교신 시 상대방을 확인하고 통신 안전성을 높여 API 어뷰징에 대응할 수 있게 했다.

 

글로벌 보험사인 AIG가 해당 특허 방식을 통해 자사의 내부 레거시 시스템을 유지하면서 보험 에이전시들과 함께 외부 서비스 채널 및 플랫폼을 통해 보험 상품 판매를 증대했다. 특히 기존 방식으로는 네트워크 연동 시 채널 하나당 3개월 이상이 걸렸는데, 엔터플의 특허 기술을 바탕으로 한 싱크트리를 통해서는 1년간 무려 14개나 되는 채널과 연동하는 데 성공했다.

 

박현민 엔터플 대표는 “해당 기술의 국제 특허 획득으로 API 생성이 필요한 회사는 물론 내부 레거시 시스템을 활용해야 하는 글로벌 보험, 금융사들의 수요에도 적극적으로 대응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글로벌 진출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0575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엔터플, API 어뷰징 보안 프로토콜 관련 국제 특허 획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