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6(화)
 
78.png
티티케어 눈 체크 서비스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에이아이포펫이 ‘티티케어’ 업데이트를 통해 AI 진단 솔루션을 고도화하며 베타 서비스로 제공했던 기존 피부 체크 기능을 정식 오픈했다.

 

20일 에이아이포펫에 따르면, 회사는 질병, 건강, 비만, 맞춤, 행동 케어 등 다섯 가지 카테고리의 케어 서비스를 추가해 반려동물 품종·나이·몸무게 등을 고려한 맞춤 케어 서비스를 제공하고 반려인들이 티티케어 하나로 반려동물의 건강을 모두 관리할 수 있는 토털 헬스케어 기능을 강화했다.

 

2021년 1월 첫선을 보인 티티케어는 반려동물의 눈, 피부 사진을 찍어 AI가 건강 상태를 진단하는 앱이다. 국내 최초로 동물용 의료기기(의료 영상 진단 보조 소프트웨어)로 등록됐다.

 

허은아 에이아이포펫 대표는 “눈, 피부 체크 외에도 다양한 건강 체크 기능과 많은 반려인이 기다리는 고양이 건강 체크까지 꾸준히 앱을 업데이트할 예정”이라며 “반려동물의 모든 생애 주기와 생활 전반을 아우르는 플랫폼으로 서비스를 발전시켜 더 많은 반려인·반려동물을 만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2021년 11월 CES 2022 혁신상을 수상한 티티케어는 신규 가입 이벤트와 반려동물 쇼핑몰 ‘펫프렌즈’와 협업 이벤트 등을 통해 반려인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5954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에이아이포펫, 반려동물 가족을 위한 AI 스마트 서비스 ‘티티케어’ 업데이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