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2(금)
 
79.png
황성우 삼성SDS 대표가 16일 정기주주총회에서 삼성SDS의 지난해 사업 성과를 소개하고 올해 사업 계획을 설명했다.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삼성SDS는 앞으로 클라우드 회사, 물류 수출입 플랫폼 회사 이 두 가지만 집중할 것이다.” 삼성SDS 황성우 대표는 16일 제37기 정기 주주총회를 통해 회사의 성장 방향을 제시했다.

 

황 대표는 인사말을 통해 “올해 업종 전문성에 기반한 컨설팅, 구축, 운영의 End-to-End IT서비스를 클라우드에서 실행하는 MSP(Managed Service Provider) 사업 경쟁력을 강화중”이라며,“국내외에서 수천 명의 클라우드 전문가를 확보하기 위한 노력을 기울이는 등 미래 클라우드 사업을 위한 준비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황 대표는 “MSP를 통해 작년 처음으로 20%를 넘어선 대외사업 매출 비중을 내년 30%로 높이겠다”고 밝혔다.

 

삼성SDS는 이를 위해 클라우드 기술 역량 확보, 일하는 방식 변화 등 클라우드 전문기업으로 변신하기 위해 전사적으로 역량을 투입하고 있는 중이다.

 

이와 함께 삼성SDS는 IT 신기술 기반 물류 플랫폼 첼로스퀘어(Cello Square)를 중심으로 물류사업을 확대한다. 올해 중국, 동남아시아를 시작으로 글로벌 사업을 본격화 할 계획이다.

 

황 대표는 “올해는 중국, 동남아 등 해외 진출을 준비하고 세계 각국에 풀필먼트 센터 확보를 진행 중”이라며 “삼성SDS가 보유한 글로벌 물류 거점에 애널리틱스 등 신기술이 더해진 근본적인 물류 경쟁력이 플랫폼과 결합해 큰 힘을 발휘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삼성SDS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행과 지속가능경영을 위한 탄소배출 감축 로드맵 수립, 안전환경 모니터링 체계 강화, IT 사회공헌 등 ESG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이날 주주총회에서는 재무제표 승인, 이사 보수한도 승인의 안건이 의결되었다.

 

삼성SDS는 지난해 매출액 13조 6300억 원, 영업이익 8081억 원의 실적을 기록, 매출은 전년 대비 24% 증가하여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192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삼성SDS 황성우 대표 “클라우드/물류 수출입 플랫폼 회사에 집중할 것”…올해 주주총회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