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6(화)
 
107.png
알약 1분기 랜섬웨어 차단통계 그래프 [사진=이스트시큐리티]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이스트시큐리티는 자사 백신 프로그램 ‘알약’에 탑재되어 있는 ‘랜섬웨어 행위기반 사전 차단’ 기능을 통해 올해 1분기 총 17만7732건의 랜섬웨어 공격을 차단했다고 밝혔다. 일평균 약 1974건의 랜섬웨어 공격을 차단한 것이다.

 

이번 통계는 개인 사용자를 대상으로 무료 제공하는 공개용 알약 백신 프로그램의 ‘랜섬웨어 행위기반 사전 차단 기능’을 통해 차단된 공격만을 집계한 결과다. 패턴 기반 공격까지 포함하면 전체 공격은 더욱 많을 것으로 추정된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이스트시큐리티는 2022년 1분기 랜섬웨어 주요 동향으로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과 랜섬웨어 △여전히 활발히 활동 중인 비너스락커 조직 △타이포스쿼팅(Typosquatting)을 통해 유포되는 매그니베르(Magniber) 랜섬웨어 △글로벌 기업들의 랜섬웨어 피해 지속을 선정했다.

 

이스트시큐리티 ESRC 관계자는 “최근 랜섬웨어 공격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것은 물론 배포 방식 역시 사회적 환경에 맞춰 진화해가고 있다”며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재택근무를 수행하는 임직원이 증가하고 있는 만큼 기업 내부망에 접속해 사용되는 재택근무 단말기의 OS/SW 보안 업데이트 현황 점검 의무화는 물론 임직원 보안 인식 교육도 병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4362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스트시큐리티, "1분기 랜섬웨어 공격 17만7천여건 차단"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