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6(화)
 
139.png
삼성전자 한국총괄 B2B솔루션그룹장 임영수 상무와 아카라코리아 김현철 대표이사가 전략적 사업 협력 계약 체결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아카라는 삼성전자와 협약을 맺고 자사의 스마트홈 디바이스를 삼성 스마트싱스(SmartThings) 플랫폼에서 지원할 계획이다.

 

아카라(Aqara)는 2009년에 설립돼 자체 브랜드를 통해 스마트홈과 사물 인터넷(IoT) 솔루션을 선도하는 글로벌 기업이다. 센서부터 스위치, 스마트 커튼 컨트롤러 등 다양한 제품·솔루션을 통해 누구나 손쉽게 스마트홈, 스마트 오피스, 스마트 빌딩 등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온라인 및 오프라인 채널을 통해 192개국에 IoT 디바이스를 공급하고 있다.


스마트싱스는 삼성전자의 스마트홈 플랫폼으로 현재 약 270개 브랜드와 연동되며, 삼성전자 가전제품의 경우 사용 패턴을 학습해 맞춤형 기능까지 제공할 수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아카라는 자사의 홈 IoT 제품들을 스마트싱스 플랫폼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양 사 플랫폼을 연동하는 개발에 착수할 예정이다. 올 상반기 안에 △스마트 커튼 △스마트 블라인드 △스마트 조명 스위치 △열림·닫힘 센서 △동작 감지 센서 등 기본 디바이스 연동을 시작으로, 추후 차별화한 연동 제품을 꾸준히 협력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김현철 아카라코리아 대표는 “글로벌 최고 기업인 삼성전자의 공식 IoT 파트너가 돼 모든 스마트홈 사용자의 경험을 크게 개선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올해 발표될 글로벌 홈 IoT 연동 표준 규격 매터 출시에 대응해 스마트싱스와 추가 시너지를 낼 방안을 적극적으로 논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삼성전자 한국총괄 B2B솔루션그룹장 임영수 상무는 “삼성전자가 지닌 생활가전 기술력과 스마트싱스 플랫폼이 아카라의 다양한 IoT 제품과 만나 더 큰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며 “이번 전략적 파트너십이 함께 글로벌 스마트홈 시장을 석권하기 위한 초석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997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아카라, 삼성전자 홈IoT ‘스마트싱스’ 지원 협약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