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9-30(금)
 


232.png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포티넷코리아는 국내 1위 공유오피스 패스트파이브가 보다 원활하고 안정적인 네트워크 인프라 구현을 위해 자사의 고성능 방화벽인 ‘포티게이트(FortiGate)’를 도입했다고 12일 밝혔다.


패스트파이브는 누적 입주사 1만6천여 개, 전국 40개 지점을 보유한 국내 최대 규모의 공유오피스로 입주 기업으로, 사내에 IT 인프라 전문가를 보유하지 않은 일반 기업들을 위해 클라우드부터 보안, 빅데이터 등의 비즈니스 솔루션을 제공하는 종합 IT 컨설팅 서비스 ‘파이브클라우드(FIVECLOUD)’를 제공하고 있다.


패스트파이브는 해외에서 유입되는 변종 DDoS 공격에 대한 대응을 강화하여 수많은 입주사들과 향후 잠재 고객들을 위해 보다 안전한 업무 환경을 구현하고자 새로운 방화벽의 도입을 적극 검토했다. 특히, 패스트파이브 네트워크를 이용하는 수많은 입주사들의 변칙적인 트래픽을 분석할 수 있고, 클라우드에서 통합 관제가 가능한 솔루션을 구축하고자 했다. 


이에 패스트파이브는 통합보안장비(UTM)에 보안 기능이 통합되어 있는지 여부를 비롯해 장비의 안정성과 보안 시그니처의 신속한 감지, 웹훅(Webhook)을 통한 보안 알람 기능 등을 면밀히 검토한 후 포티넷의 고성능 방화벽인 ‘포티게이트(FortiGate) 100E’, ‘100F’, ‘200E’, ‘400E’, ‘600E’를 최종 도입하게 되었다.


패스트파이브 측은 포티게이트 구축 이후, 이전 솔루션 대비 운영 효율성과 장비 안정성이 향상되고 속도 측정 자료 기준 5배 높은 성능을 구현해 입주사들의 생산성과 업무효율성이 크게 개선되었으며, 네트워크 보안 장애가 발생하지 않아 IT 환경이 더욱 최적화되었다고 밝혔다.


한편 포티넷코리아와 패스트파이브는 스타트업 및 중견중소기업(SMB) 대상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 시장 확대를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이를 위한 비즈니스를 공동 추진하기로 했다.

 

김대일 패스트파이브 대표는 “포티넷과의 이번 협력을 통해 네트워크와 보안을 하나의 통합된 솔루션으로 구축해 입주사에게 보다 안정적인 네트워크 인프라 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밝히며, “향후 고객들이 IT 환경을 최적화하고 업무생산성을 높일 수 있도록 포티넷 방화벽 외에 다양한 보안 솔루션을 파이브클라우드(FIVECLOUD)’ 서비스에 도입하는 등 점진적으로 협력을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조원균 포티넷코리아 지사장은 “이번 패스트파이브와의 협력을 통해 사내에 IT 인프라 전문가를 보유하지 않은 스타트업 및 중견중소기업(SMB) 대상 비즈니스를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차세대 보안 분야의 저변 확대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232-1.png
포티넷코리아 조원균 지사장

 

 

 

 

태그

전체댓글 0

  • 5274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포티넷코리아, 패스트파이브에 방화벽 ‘포티게이트’ 구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