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5(월)
 
248.png
포티넷 ‘포티리콘’에 포함된 외부 공격 표면 관리(EASM) 개념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포티넷코리아는 20일 새로운 디지털 리스크 보호 서비스 ‘FortiRecon’을 발표했다.

 

‘FortiRecon’은 머신 러닝, 자동화 기능 및 포티가드랩 사이버보안 전문가들의 역량을 하나로 결합하여 기업 리스크를 관리하고, 브랜드 평판, 엔터프라이즈 자산 및 데이터를 보호하기 위한 최적의 조치를 제공한다. 


사이버 공격의 첫 번째 단계인 정찰 단계의 공격에 대응하기 위해 외부 공격 표면 관리, 브랜드 보호, 공격자 중심 인텔리전스 전반에서 외부부터 내부까지 커버할 수 있는 3가지 솔루션을 제공해 기업의 리스크는 물론, 시간과 비용을 크게 절감시킨다.


또 FortiRecon은 외부 공격자의 시점에서 기업 조직을 어떻게 보는지 파악할 수 있는 강력한 도구를 제공하며, 사이버 보안 팀, 주요 임원진, 리스크 및 컴플라이언스(규제 준수) 관리 팀이 리스크를 우선순위화하고 전반적인 보안 태세를 향상시킬 수 있도록 지원한다. 


FortiRecon은 벤더 제약이 없는 SaaS(서비스형 소프트웨어) 모델로써 직관적인 인터페이스와 이해하기 쉬운 보고서를 제공해 모든 경영진이 기업, 데이터 및 브랜드 평판에 대한 리스크를 빠르게 확인할 수 있도록 돕는다. 


존 매디슨 포티넷 제품 총괄 선임 부사장은 “공격 주기에서 침입자를 식별하고 차단하는 속도가 빠르면 빠를수록 비용과 손상 정도가 줄어든다. 휴민트와 AI의 강력한 조합을 기반으로 ‘FortiRecon’은 공격자들이 조직을 어떻게 보고, 행동하며, 계획하는지에 대한 인사이트를 제공한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234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포티넷, 디지털 리스크 보호 서비스 ‘포티리콘(FortiRecon)’ 출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