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1(금)
 


20.png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트렌드마이크로는 자사의 보안 및 취약점 연구 조직인 ‘제로 데이 이니셔티브(Zero Day Initiative, ZDI)가 지난 한 해 공개된 취약점의 64%를 탐지해 가장 많은 취약점을 보고 했다고 발표했다.


이번에 공개된 취약점 수치는 시장조사기관 옴디아(Omdia)에서 발표한 보고서 ‘취약점 공개 시장 계량화: 2022 에디션(Quantifying the Public Vulnerability Market: 2022 Edition)’를 통해 밝혀졌다.

 

옴디아가 독자적으로 진행한 이번 연구에 따르면, 글로벌 벤더 11곳은 2021년 한 해 총 1543건의 취약점을 발견해 CVE(Common Vulnerabilities and Exposures, 알려진 보안취약점)에 추가했다.

 

이 가운데 트렌드마이크로 제로 데이 이니셔티브는 위급 심각도의 취약점 48건과 높은 심각도 및 중간 심각도의 취약점 각각 723건, 129건을 포함한 총 984건을 탐지했다. 이는 차순위 벤더 대비 3배 이상의 취약점을 탐지 및 공개한 것으로, 트렌드마이크로의 제로 데이 이니셔티브가 벤더 불문 버그 보상 프로그램(Bug bounty program)으로서 전 세계 최대 규모를 14년째 유지하고 있음을 나타냈다.

 

한편 취약점의 평균 심각도는 지난 3년 간 꾸준히 증가했다. 이는 공개된 취약점이 악용될 경우 더욱 큰 영향을 미칠 수 있음을 의미하며, 2021년 미국 취약점 데이터베이스(NVD)에 추가된 CVE수는 5년 연속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태너 존슨 옴디아 수석 애널리스트는 "이번 데이터에 따르면 모니터링 소프트웨어가 취약점 탐지에 가장 큰 공헌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며 “이는 더 많은 기업이 모니터링 소프트웨어를 활용해 위협을 신속히 식별하고 있다는 긍정적 신호로 여겨진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8818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트렌드마이크로, 14년 연속 세계 취약점 공개 시장 선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