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4(금)
 

58.png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KT는 KAIST와 대전 유성구의 인공지능(AI) 공동연구센터 '코리아 테크 스퀘어(Korea Tech Square)'에서 AI 공동연구 워크숍을 진행했다고 21일 밝혔다.


KT와 KAIST는 이번 워크숍에서 AI 기술 공동연구과제의 중간 성과를 공유해 연구 방향을 최적화하고 양 기관의 관계자 간 교류를 지원했다.


이번 워크샵은 KT의 초거대 AI와 메타버스에 관한 기술 소개 그리고 KAIST의 공동연구과제 연구 성과 발표에 이어 과제별 토론과 참석자 간 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소통 시간으로 구성됐다.


KT는 초거대 AI ‘믿음(Mi:dm)'의 주요 특징과 이를 토대로 한 AI API 서비스의 활용 사례, 메타버스 플랫폼인 '지니버스'에 대한 기술과 사업 전략 등을 발표했다. 


KAIST는 AI 원천기술과 AI 응용기술을 주제로 한 10개의 공동연구과제에 대한 목표와 성과, 향후 계획을 내놓았다.


공동연구과제에서는 초거대 AI 전문가 상담, AICC(AI 컨택센터) 상담 완결률, TTS(텍스트 음성변환) 품질, 메타버스 디지털 자산 등과 연관된 기술들이 다뤄졌다.


이를 통해 KT와 KAIST는 각자가 보유한 AI와 메타버스 관련 기술과 지식을 교환하고, AI 기술을 활용해 산업 및 사회 전반에서 발생하는 문제들을 해결하기 위한 연구 목표와 방향을 점검했다. 


이동만 KAIST 공과대학장(교수)은 “AI와 소프트웨어 기술로 빠르게 변화하는 사회에서 KAIST와 KT가 인간 중심의 AI 기술 개발을 목표로 디지털 인문학을 융합한 공동연구를 진행 중인 만큼, 양 기관의 협력으로 미래를 선도하는 과학기술을 개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이한 KT 융합기술원장(전무)은 "'코리아 테크 스퀘어'의 설립 2년 차를 맞아 진행한 워크숍을 통해 국내 최고의 AI 기술을 보유한 KT와 KAIST가 AI와 소프트웨어 분야에서의 기술개발 협력을 더욱 강화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3275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KT, KAIST와 AI 기술 교류 워크숍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