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4(금)
 


정형진9.png
전 부대원들을 한가족처럼 지휘했던 정형진 연대장이 취사장과 피복들을 점검하는 모습 [사진=정형진/김희철]

 

[시큐리티팩트=김희철 한국안보협업연구소장]  전 부대원들을 한가족처럼 지휘했던 정형진 연대장의 정성에 감동한 참모 및 장병들은 연대장 재임 기간 가장 중요한 평가인 연대전투단훈련 평가(RCT)에 혼연일체(渾然一體)가 되어 밤을 꼬박 지새우며 훈련 준비를 하고 적극적으로 최선을 다했다. 


소속이 바뀌어 인접 군단 예하부대로 전환된 불리한 상황속에서도 평가관으로 참여한 군단 간부들은 매번의 훈련상황마다 적극적으로 임하는 연대 장병들에게 박수를 보냈고 기존의 연대들과 비교하게 되었다.  


특히 사전에 철저히 준비한 전장정보분석(IPB)과 통합메트릭스에 의한 전투지휘는 새로운 개념을 완벽하게 이해 못했던 군단 평가관들의 혹평과 극찬이 엇갈렸다. 


헌데 연대전투단훈련 평가(RCT)중에 뜻하지 않은 기습을 받아 잠시 혼돈 상태가 되는 위기(?)에 봉착했다.(다음편 계속)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9964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직업군인 사용설명서(315)] 통합메트릭스 신화를 만든 정형진 장군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