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5(월)
 


마차산전투검열.png
연대전투단(RCT) 평가를 받기 위해 작전지역으로 행군하는 장병들과 사단에서 지원된 화기가 장착된 짚차 모습 [사진=국방부]

 

[시큐리티팩트=김희철 한국안보협업연구소장]  윤 사령관은 “사령관이 강조했던 한반도 지형에 부합된 새로운 ‘도로견부위주 종심방어’개념과 전장정보분석(IPB) 및 ‘통합메트릭스’를 활용한 전투지휘를 정형진 대령이 완벽하게 구현했다”라며 “80연대의 훈련 및 전투방식은 앞으로 전장에서 연대급이 적용할 롤모델이다”라는 격려와 극찬을 남기고 떠났다. 


헬기를 타고 연대 지휘소에서 출발하는 군사령관을 배웅한 뒤에 소속이 바뀌며 연대전투단(RCT)평가 통제부가 된 새로운 상급부대의 군단장 및 군단참모들은 맨붕 상태에 빠진 표정이었다.  


특히 80연대의 새로운 통합메트릭스에 의한 전투지휘 방법을 보고 너무 복잡하고 이해가 어렵다며 혹평을 했던 일부의 군단참모들은 꼬리를 감추었고 새로운 방식에 동의하며 호평을 했던 참모들은 미소를 띄웠다. 


이후 타부대의 연대전투단(RCT) 평가도 있었으나 군단참모들은 진퇴양난(進退兩難)을 겪어야 했다. 80연대로 연대전투단(RCT) 평가 결과 최우수부대로 선정하자니 기존 연대장들의 눈치가 보였으며 기존 부대들의 자존심을 건드리는 결과이기 때문이었다. 


하지만 군사령관의 극찬은 당연한 결과를 낳게 했다. 국방개혁 시행을 위해 기동군단이 2개로 증가함에 따라 소속이 바뀌어 인접 군단 예하부대로 전환된 불리한 상황속에서도 80연대는 연대전투단(RCT) 평가 최우수부대로 선정되는 통합메트릭스 신화를 만들었다. (다음편 계속)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8741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직업군인 사용설명서(317)] 통합메트릭스 신화를 만든 정형진 장군⑦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