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4(금)
 
114.png
왼쪽부터 하니웰 HCCI 안성모 한국지사 총괄매니저(전무), LG CNS 이진규 스마트팩토리사업부장(전무), 하니웰 HCCI 수닐 판디타 총괄매니저(부사장), LG CNS 배민 보안솔루션사업부장(상무)이 MOU(양해각서) 체결 후 기념촬영하는 모습. / LG CNS 제공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LG CNS가 미국의 글로벌 기업 하니웰(Honeywell)과 손잡고 스마트팩토리의 생산효율과 보안성을 한층 높인다.


7일 LG CNS에 따르면 LG CNS와 하니웰은 최근 스마트팩토리 사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국내외 스마트팩토리 구축 협업확대 ▲생산 공정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설비를 원격 제어하는 OT(운영기술) 보안 강화 등에 나선다.


양사는 상호 검증된 스마트팩토리 플랫폼/솔루션을 패키지 형태로 결합해 기업에 제공한다. 이를 위해 LG계열사 20여년의 스마트팩토리 구축 노하우가 담긴 LG CNS의 ‘팩토바(Factova)’ 플랫폼에 과거 데이터를 토대로 최적의 생산 프로세스를 만드는 ‘생산최적화 솔루션’, 설비의 운전상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통제할 수 있는 ‘DCS(분산제어 시스템)’ 등 하니웰의 공정제어솔루션을 결합해 스마트팩토리 토탈 솔루션을 제공한다.


또한 스마트팩토리를 위한 ‘보안통합모니터링 시스템’도 구축한다. 통합모니터링 시스템을 통해 고객은 자동화 설비가 도입된 모든 공장의 사이버 위협상황을 한눈에 점검하고, 데이터의 유출까지도 사전에 차단할 수 있다.

 

이 시스템에는 AI(인공지능)기반 위협 탐지 기술 및 통합 위협 탐지/대응 서비스도 연계돼있다. 이를 통해 고객은 공장내 가스 유출, 화재 발생 등 긴급상황 발생 여부를 파악해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 신속하게 대응할 수도 있다.


이진규 LG CNS 스마트팩토리 사업부장(전무)은 “이번 협업을 통해 양사의 공동 오퍼링을 고도화하여 국내 뿐 아니라 미국 등 해외 시장에서의 스마트팩토리 구축 사업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8006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LG CNS, 美하니웰과 스마트팩토리 사업 ‘맞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