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1(화)
 

129.png

 

 

[시큐리티팩트=안도남 기자] 중소, 벤처기업의 국방분야 부품국산화 활성화 및 판로개척을 위한 장이 열린다.


방위사업청과 대전광역시는 중소,벤처기업 판로개척을 위한 ‘2023 방위산업 부품·장비대전 및 첨단국방산업전’을 6월 28일부터 30일까지 대전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국방기술진흥연구소와 대전관광공사가 주관하며 한화, LIG넥스원, KAI 등 8개 체계기업과 134개의 중소기업이 참가하여 많은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올해로 7회를 맞이한 ‘방위산업 부품, 장비대전’은 방위사업청이 각 군 국산화 개발 대상품 및 방산기업 제품 전시를 통해 국내 방산기술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소요군·체계업체 등 수요자와 개발기업 간 네트워크 형성을 목적으로 격년으로 개최하고 있다. 


올해는 육군교육사와 대전시가 주관하여 매년 개최 중인 첨단국방산업전과 통합 개최되어 수요자인 군과 산·학·연 등 민간 간의 교류가 더욱 확대되고, 우리 군이 나아갈 미래기술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이번 행사는 메인 전시관 내 별도 홍보 공간인 ‘피치데이 홀’과 ‘중소·벤처기업 新 기술관’을 조성하고 ‘드론’, ‘3D 프린팅’ 등 5개의 주제별로 공간을 구분하는 등 특색있는 전시장 조성을 통하여 중소기업들에게 보다 효과적인 전시가 될 수 있도록 중점을 두었다.

 

또한, 중소기업이 방산 수출의 주역으로 비상하여 지속적인 성장을 할 수 있도록 방산관련 기술과 정책 등에 대한 정보를 교류하고 방산업체의 판로개척, 기업홍보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마련하였다.


아울러 대국민 체험공간인 ‘K밀리터리 멀티플렉스’는 대전컨벤션센터 제1전시장에서 운영되며, 방산과 관련된 퀴즈행사인 ‘밀리터리 골든벨’, RC모형 조종체험, 밀리터리 룩 포토존, VR 체험 등 다양한 볼거리들을 마련하여 관람객들에게 전시회의 추억을 제공하고 방산에 대한 관심도를 가질 수 있도록 하였다.


엄동환 방위사업청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부품국산화 활성화 및 중소기업의 판로 개척 등 수출지원, 정부 및 군과 산·학·연 간 협력기회를 제공하는 장으로서의 역할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376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방사청, 이달말 ‘2023 방위산업 부품·장비대전 및 첨단국방산업전’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