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4(금)
 
166.png
국방부는 28일 국군화생방방호사령부에서 화학무기 공격 및 테러 대응능력 제고를 위해 화학무기금지기구(OPCW)가 참여한 가운데 '한-OPCW 도상훈련'을 우리나라에서 최초로 개최했다. 사진은 화생방특수임무단 장병들이 화학무기금지기구(OPCW) 대표단 앞에서 대화생방테러작전수행절차 중 채취한 시료에 대한 채증 과정을 보여주고 있는 모습. / 국방부 제공

 

 

[시큐리티팩트=김희철 기자] 국방부는 28일 우리 군의 화학무기 공격 및 테러 대응능력을 높이기 위해 화학무기금지협약(CWC)의 이행·감독기관인 화학무기금지기구(OPCW)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한-화학무기금지기구(OPCW) 도상훈련’을 우리나라에서는 최초로 국군화생방방호사령부에서 실시했다.


29일 국방부에 따르면 화학무기금지협약(Chemical Weapons Convention)은 화학무기의 개발·생산 ·획득·비축·보유·이전·사용을 금지하는 국제협약으로 1997년 발효돼 현재 한국 등 193개국이 가입했다.


화학무기금지기구(Organization for Prohibition of Chemical Weapons)는 화학 무기금지협약의 이행을 감독하는 국제기구로 1997년 발효되었고 네덜란드 헤이그에 본부를 두고 있다.


국방부, 외교부 등 유관부처와 OPCW가 공동으로 기획하여 실시한 이번 훈련은, 회원국에 대한 화학무기 방어·대응능력 제고를 위해 OPCW의 국제협력사업과 연계하여 실시하게 되었다.


훈련에서는 미상의 독성화학물질이 발견되는 상황을 가정하여 화학무기금지협약 절차에 따른 우리 정부와 군의 초동조치, 상황관리, 분석과 검증 등 전반적인 대응절차에 대한 시연 이후에 우리 정부와 OPCW 전문가들의 분석과 토론을 통해 상호 협력절차 개선사항을 도출하는 방식으로 진행하였다.


국방부는 이와 같은 OPCW와의 협력을 통해, 화학무기 공격 상황에 대비한 우리 군의 국제적·과학적·객관적 대응절차를 숙달 및 발전시키고, 비인도적 화학무기 금지를 위한 국제적인 노력에 적극 동참함으로써 한-화학무기금지기구 협력 증진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아울러 국방부는 이번 훈련을 위해 방한한 OPCW 지원방호과장, 능력구축·비상계획과장 등과의 실무급 회의를 통해 화학무기금지협약의 가입국 확대, 한-화학무기금지기구 협력 발전방안 등 상호 관심사에 대해 논의하였다. 

 

 

태그

전체댓글 0

  • 7818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방부, 한-화학무기금지기구(OPCW) 도상훈련 최초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