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12-01(금)
 

48.png

 

 

[시큐리티팩트=안도남 기자] 방위사업청이 2028년까지 북한의 주요 지역 정보 수집을 위한 중고도정찰용무인항공기를 양산한다.


방사청은 지난 18일 제156회 방위사업추진위원회(이하 방추위)를 개최하고 ▲KSS-II 성능개량 사업추진기본전략(안) ▲중고도정찰용무인항공기(MUAV) 양산계획(안) ▲연합해상전술데이터링크

(Link-22) 사업추진기본전략 수정(안)을 각각 심의하고 의결하였다.


‘KSS-Ⅱ 성능개량 사업’은 해군에서 운용 중인 KSS-Ⅱ 잠수함의 임무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하여 전투체계, 소나체계 등의 노후장비를 최신 국산화 장비로 교체하는 성능개량 사업이다. 사업기간은 2025년부터 2036년까지로 총사업비 8000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방사청은 이 사업을 통해 KSS-Ⅱ 잠수함의 생존성, 은밀성을 향상하여 잠재적 위협에 대한 감시·억제능력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한다. 


‘중고도정찰용무인항공기(MUAV) 사업’은 공군의 독자적인 감시·정찰을 위한 중고도정찰용무인항공기를 연구개발 후 양산하는 사업이다. 사업기간은 2028년까지로 총사업비 9800억원이 소요될 예정이다.


이 사업을 통해 북한 종심지역 표적정보에 대한 지속적인 정보수집 및 정찰 임무 수행이 가능하고, 최고 성능의 무인기 개발 기술 확보로 국내 무인기 사업의 기반을 마련할 것으로 기대한다. 


끝으로 ‘연합해상전술데이터링크(Link-22) 사업’은 Link-11을 항재밍 등 주요 성능이 향상된 Link-22로 성능개량 하는 사업이다. 이번 방추위에서는 Link-22 사업 대상전력 중 하나인 KSS-II 전력의 획득방안을 국외구매에서 국내 연구개발로 변경하기 위한 사업추진기본전략 수정(안)을 심의·의결하였다. 사업기간은 2029년까지이며 총사업비 4300억원이 들어간다.


방사청은 이 사업을 통해 연합 해상전력 간 원활한 전술정보 유통으로 한·미간 상호운용성 확보능력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

 

 

태그

전체댓글 0

  • 3108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방사청, 2028년 중고도정찰용무인항공기 양산 발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