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2(목)
 
290.png
LG유플러스가 보안칩 전문 기업 '아이씨티케이홀딩스'와 함께 양자내성암호(Post-Quantum Cryptography)와 물리적 복제 방지(Physical Unclonable Functions) 기술이 동시 적용된 산업용 'PQC PUF-USIM(퍼프유심)'을 상용화했다. 사진은 LG유플러스 직원들이 'PQC PUF-USIM'을 소개하고 있는 모습. / 사진=LG유플러스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LG유플러스는 보안칩 전문 기업 아이씨티케이홀딩스와 함께 양자내성암호(PQC)와 물리적 복제 방지(PUF) 기술이 동시 적용된 산업용 ‘PQC PUF-USIM(퍼프유심)’을 상용화했다고 25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지난해 PQC와 PUF 기술을 동시 적용한 M2M 단말용 eSIM을 선보인 데 이어, 이번에는 산업용 USIM 상용화했다. LTE와 5G 2종이다. 

 

USIM은 eSIM에 비해 단말에 적용하는 것이 용이하기 때문에 M2M(Machine to Machine) 단말에 손쉽게 데이터 보안 및 인증 기능을 적용하여 강력한 인증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다. 

 

예를 들어 ATM기기나 택시 등 결제용 라우터에 USIM을 탑재하면, 결제정보와 같은 주요 데이터를 양자암호통신으로 송수신하여 라우터 해킹을 원천적으로 방지할 수 있다. 또한 데이터 신뢰성이 중요한 전력·수도 원격검침 단말의 경우, USIM을 통해 검침 데이터의 위변조를 방지하여 안전한 무선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다.

 

LG유플러스는 지난해 개발을 완료한 PQC PUF-eSIM을 적용한 LTE 라우터도 선보였다. SOHO·기업 고객에 무선 백업망을 적용할 때 내부 정보가 유출되지 않도록 통신에 양자보안을 적용한 서비스로, 향후 5G 라우터에도 확대 적용할 계획이다.

 

이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3차 국책과제인 ‘양자암호통신 시범 인프라 구축’ 사업에서 확보한 단말로, 모의 해킹을 통한 자사 보안검증과 판매를 위한 KC인증을 완료했다. 

 

전영서 LG유플러스 기업서비스개발Lab장은 “정부의 양자내성암호 전환 계획과 발맞춰 산업 전반에 PQC를 적용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 있다”며, “산업용 PQC PUF-USIM과 연내 상용화 예정인 PQC 응용 솔루션을 통해 기업 서비스 전반에 양자보안을 적용, 고객이 안심할 수 있는 B2B향 단말과 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1649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LG유플러스, 양자내성암호 기술 적용한 산업용 USIM 상용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