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8(목)
 
143.png
도날트 투스크 폴란드 신임 총리가 11일(현지시간) 의회에서 총리로 확정된 뒤 기뻐하고 있다. / AP연합뉴스

 

 

[시큐리티팩트=안도남 기자] K-방산 수출과 관련한 우려가 제기되는 가운데 도날트 투스크 폴란드 신임 총리는 “이전 정부가 체결한 무기 도입계약을 존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투스크 총리는 전날 의회에서 한 국정연설에서 "군비증강을 통한 군 현대화 정책을 지속 추진할 것"이라며 "부패가 연루된 경우를 제외한 전 정부가 체결한 모든 무기 도입계약을 존중한다"고 언급했다.


다만 새로운 폴란드 정부는 대규모 재정지출을 수반하는 것에 대해서 면밀히 재검토하되, EU·북대서양조약기구(NATO)와 협력을 강화하겠다는 입장이다. 이로써 한국에 대한 방산 의존도가 높은 데 대한 재검토는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태그

전체댓글 0

  • 7398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폴란드 새정부 총리 "이전 정부의 무기도입 계약 존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