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8(목)
 

22.png

 

 

[시큐리티팩트=안도남 기자] 루마니아가 휴대용 대공 미사일 ‘신궁’, ‘K-9’자주포, ‘K-2’전차 등 국산 방산무기 도입에 관심을 갖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10일 뉴스1은 루마니아가 LIG넥스원의 휴대용 지대공 유도무기 '신궁'(Chiron)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루마니아가 추진하는 무기 구입 규모는 신궁 54기로 9000만달러(약1180억원)다.


신궁은 저고도로 침투하는 적 항공기와 소형 헬기를 격추시키기 적합한 무기체계로 주로 야전군 부대와 군사시설 대공방어 임무에 쓰인다. 최대 사거리는 7㎞다.


신궁은 발사대, 피아식별기, 주·야간 조준기로 구성된다. 2인1조로 운용되며 무게가 15㎞에 불과해 휴대가 편리하다.


신궁은 직접 요격능력을 갖추고 있을 뿐만 아니라, 근접 신관이 장착돼 있어 목표물이 반경 1.5m이내로 접근하면 자동 폭발해 그 파편으로 목표물을 격추할 수도 있다.


또한 루마니아는 신형 자주포 도입사업에 한화에어로스페이스 K-9을 비롯해 독일, 튀르키예의 자주포 무기를 입찰에 참여시켰다. 이 사업 규모는 1조원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진다. 


K-9은 가격 대비 성능이 뛰어난데다, 앞서 수출계약을 맺은 폴란드에 차질 없이 K-9을 인도해 경쟁사보다 높은 고지에 올라있다는 평가가 나오고 있다.


루마니아는 현대로템의 K-2 전차에도 관심을 갖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태그

전체댓글 0

  • 3107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루마니아, K-방산무기 도입 관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