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8(목)
 

33.png
이석호 옥타 한국법인 대표 / 사진 = 옥타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옥타는 이석호 전 시만텍코리아 사장을 옥타 신임 한국대표로 선임했다고 15일 밝혔다.


이석호 신임 대표는 옥타의 한국 비즈니스를 총괄하며 국내에서 아이덴티티·액세스 관리(IAM) 시장 입지 및 리더십을 강화하고 비즈니스가 성장하는데 주력할 계획이다.


이석호 신임 대표는 30여년 동안 업계에서 경험을 쌓아온 IT전문가로 다수의 IT기업에서 근무하며 국내 보안 업계를 섭렵한 리더이다.

 

옥타에 합류하기 전, 시만텍코리아 사장을 맡아 블루코트와의 조직 통합을 주도하고 비즈니스를 크게 성장시켰으며, 사이버 보안·컴플라이언스 기업인 프루프포인트의 초대 대표로서 프루프포인트가 국내 시장에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큰 기틀을 마련했다.

 

더불어 그는 솔루션을 통해 고객들을 외부의 공격으로부터 보호하고 내부 직원들의 정보 유출 행위를 관리할 수 있도록 지원함으로써 국내 기업의 보안을 한층 강화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3060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보안기업 옥타, 이석호 신임 대표 선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