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0(월)
 
36.png
해군은 오는 25일까지 괌 근해에서 진행되는 다국적 연합훈련인 시 드래곤(Sea Dragon)에 참가한다고 16일 밝혔다. 시 드래곤 훈련은 항공대잠전 능력 향상을 위해 해상초계기를 운영하는 국가가 모여 매년 실시하는 정례적인 다국적 연합 훈련이다. 사진은 훈련에 참가하는 해군 P-3 해상초계기. / 사진=해군

 

[시큐리티팩트=강철군 기자] 해군은 16일부터 25일까지 괌 근해에서 진행되는 다국적 연합훈련 '시드래곤(Sea Dragon)'에 참가한다. 


이 훈련은 2014년부터 항공대잠전 능력을 향상하기 위해 해상초계기를 운영하는 국가들이 모여 정례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한국은 2019년 첫 참관 이후 2020년부터 P-3 해상초계기와 병력이 매년 참가했다. 올해 훈련엔  P-3 해상초계기 1대와 장병 40여 명이 참가한다.


이 훈련에 한국을 비롯해 미국, 일본, 호주, 인도 등 5개국이 참가한다고 해군은 16일 밝혔다. 


각국은 강도 높은 잠수함 추적 훈련과 해상초계작전 절차 훈련을 한다. 이에 우리 해군 P-3 해상초계기는 레이더와 음파탐지부표(소노부이) 등 탐지 장비를 활용해 잠수함을 식별·추적하고, 수집한 잠수함 표적 정보를 참가국 해상초계기와 공유하는 절차를 익힐 예정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9965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해군, 다국적연합훈련 '시드래곤' 참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