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2(금)
 
66.png
KT 모델이 빅데이터 마케팅 플랫폼 KT 애드트윈을 소개하고 있다. / KT 제공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KT는 빅데이터 기반의 초개인화 문자 및 디지털 광고를 통합한 마케팅플랫폼 ‘KT 애드트윈(AD-Twin)을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초개인화는 개인의 상황과 필요에 맞게 기업이 개별적인 맞춤 혜택을 제공하는 것을 의미한다.


KT 애드트윈은 기업이 원하는 마케팅 목표 고객층을 KT의 빅데이터 기반으로 정교하게 추출해, 개인화 문자와 디지털 광고를 통합적으로 실행 가능한 ‘원스톱(One-stop)’ 통합 마케팅 플랫폼이다.


KT는 지난 22년 방대한 통신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KT 애드트윈의 1세대 버전 ‘K-Ads(케이-애드)’를 출시해, 고객의 관심사나 라이프스타일 등 이용 패턴을 분석하고 소상공인부터 대기업까지 다양한 업종의 기업고객들에게 고효율의 초개인화 문자 마케팅을 제공해 왔다.

 

이후 KT는 마케팅 채널 확대를 위해 2023년 디지털 매체 보유사인 ㈜와이더플래닛과 제휴를 맺고, 기존 ‘케이-애드’의 문자 위주 서비스에서 디지털 매체까지 범위를 확장한 ‘KT 애드트윈’을 출시했다.


KT 애드트윈은 주요 포털, 언론사 등을 포함하여 약 120만 개 디지털 지면에 광고 노출이 가능하다. 월 3600억 뷰에 달하는 매체 커버리지와 매체 비딩 시스템, 잠재소비자 중 가장 적합한 소비자를 찾는 초정밀·초개인화 타겟팅 기능을 제공할 수 있다. 국내 최대 수준의 문자와 디지털 매체 커버리지 및 고도화된 AI 모델을 통해 저비용 고효율 마케팅 사업을 진행할 수 있게 됐다.


KT 애드트윈은 기존에 케이-애드를 이용해 온 고객의 목소리를 적극 받아들여 신규 상품 수용 체계 구축, 프로세스 자동화, 운영 리소스 최적화 및 향후 확장이 용이한 플랫폼으로 진화해 사용자의 편의성을 높였다. 또 기업이 한정된 광고 예산 안에서 최적의 문자·디지털 광고 전략을 이행할 수 있으며, 캠페인 설계·타겟추출·운영·성과분석도 한번에 가능하도록 했다.


앞으로 KT는 문자·디지털마케팅 집행에 대한 상세한 전후 성과분석과 향후 전략 방향에 대해 대시보드 형태의 ‘마켓 인텔리전스(MI)’ 레포트를 제공함으로써 광고대행사와 광고주들에게 더욱 풍부한 통찰력을 제공할 계획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9028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KT, 빅데이터 기반 마케팅 플랫폼 'KT 애드트윈' 출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