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8(목)
 
131.png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은 2021년 6월 강원도 철원군 마현리 일대에서 발굴된 6·25전쟁 전사자 유해의 신원을 국군 2사단 소속 고(故) 김종기 이등중사(현 계급 병장)으로 확인했다고 1일 밝혔다. 사진은 김종기 이등중사의 유해. / 사진=국방부 제공

 

 

[시큐리티팩트=강철군 기자] 국방부유해발굴감식단은 지난 14일부로 6·25전쟁 미수습 전사/실종자 기준(총 13만3천192명)으로 6만6천673개의 유가족 유전자 시료(8촌까지 포함 시 9만8천923개)를 확보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로써 현재까지 6·25 전사자 유가족 유전자 시료확보율은 50%에 달한다.


국방부 유해발굴단은 시료 확보율을 더 높이기 위해 3월에 대구·경북지역, 11월에 경남·부산·울산 지역을 대상으로 <민·관·군 협업 2차 유가족 집중찾기>를 시행키로 했다. 특히 전사자 유가족이 많은 지역에는 전담 탐문팀을 추가로 투입하여 유전자 시료확보율을 높일 계획이다.


이근원 국방부유해발굴감식단장은 “유가족 유전자 시료확보율 50% 달성은 국유단 전 직원이 6·25전사자의 희생과 헌신을 기억하며, 그들을 하루빨리 조국과 가족의 품으로 모실 수 있도록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유가족 찾기 사업을 더욱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진행하여 하루라도 빨리 유가족분들이 소중한 가족을 되찾을 수 있도록 열과 성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1921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 6·25 전사자 유가족 유전자 시료확보율 50% 달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