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1(금)
 

28.png

 

 

[시큐리티팩트=김상규 기자] 델 테크놀로지스(Dell Technologies)는 인공지능(AI) 시대에 기업과 기관들이 데이터의 가치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엔비디아와 스타버스트 등 글로벌 리더 기업들과 협력해 스토리지 포트폴리오를 강화한다.


델은 엔비디아와 긴밀히 협력해 자사 ‘델 파워스케일’ 스토리지가 업계 최초로 ‘엔비디아 DGX 슈퍼POD’을 위한 이더넷 스토리지로서 인증됐다고 밝혔다. 


또한 데이터 애널리틱스 플랫폼 기업인 ‘스타버스트(Startburst)’와 협력해 스타버스트 소프트웨어와 델 하드웨어가 풀스택으로 구성된 ‘델 데이터 레이크하우스(Dell Data Lakehouse)’를 공식 출시했다고 말했다. 


델 파워스케일이 업계 최초로 엔비디아 DGX 슈퍼POD용 이더넷 기반 스토리지로 인증됨에 따라 양사는 강력한 성능과 효율이 필요한 AI 스토리지 고객에게 생성형 AI 이니셔티브 지원에 나선다.


고객은 사전 검증 및 테스트가 완료된 턴키 시스템을 기반으로 생성형 AI를 위한 인프라를 쉽고 빠르게 구축할 수 있다. 


한편 델 데이터 레이크하우스는 개방형 모던 데이터 플랫폼으로 데이터가 저장된 위치와 상관없이 안전하고 간편한 싱글 포인트 접근을 지원한다. 


이 플랫폼은 스타버스트 기반 ‘델 데이터 애널리틱스 엔진’과 쿠버네티스 기반 ‘델 레이크하우스 시스템 소프트웨어’, 델 파워엣지 서버로 구성된 컴퓨팅 노드, 그리고 ‘델 ECS’ 또는 ‘델 오브젝트스케일’로 구성된 스케일-아웃 스토리지 노드로 구성된다.


델은 AI에 최적화된 하드웨어와 강력한 쿼리 엔진을 포함한 풀스택 소프트웨어를 아우르는 통합형 데이터 플랫폼을 제공함으로써 고객들이 AI 시대에 걸맞게 데이터로부터 실행가능한 비즈니스 통찰력을 빠르게 얻을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전략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5135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델 테크놀로지스, 파워스케일 스토리지 앞세워 AI 데이터 플랫폼 시장 적극 공략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