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4(금)
 

(안보팩트=안도남 기자)

방위사업청은 2일 “국내 방산 수출입 업체들을 대상으로 ‘2018 전반기 찾아가는 방산 수출입 통제 관련 맞춤형 컨설팅’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방위산업의 기술보호 관리능력을 높이고, 불법 유출 및 침해 사례를 예방하기 위해 마련된 이번 컨설팅에는 39개 업체 222명이 신청했다. 컨설팅은 2일부터 내달 30일까지 2개월간 진행된다.

방위사업청의 컨설팅은 현대중공업·한화 등대기업 뿐만 아니라 예산 부족으로 정보 확보나 절차 수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까지 전국에 걸쳐 방문하며 진행된다. 방위사업청을 직접 방문하여 컨설팅 받기를 원하는 업체는 초청교육 형태로 업체별 1:1 상담이 진행될 예정이다.

방위사업청은 컨설팅을 통해 수출입 통제제도, 법령 및 허가절차에 대한 실무요령을 교육하고 제도변경에 따라 기술보호체계 구축 등 업체들이 갖추어야 할 사항을 안내한다.

방위사업청 방산기술통제관실은 “특히 인력 및 예산 부족으로 어려움이 많은 중소기업의 수출입 업무 수행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컨설팅 기간 중에 신청하는 업체들도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3732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방위사업청, 방산업체 대상 수출입 통제 맞춤형 컨설팅 나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